또래 가르치기는 짝을 지어 토론하고 서로 가르쳐주는 짝 하브루타 방식으로, 서로 소통하고 공감하고 협력하는 가치를 배웁니다.

유투엠의 아이들은 수업시간 내내 적극적으로 질문하고 토론하고 설명하면서 생각하는 힘을 키우고 학습효과를 극대화합니다.

또래 가르치기

  • 친구끼리 짝을 지어 토론을 하고
    서로 가르쳐주기를 하는 짝 하브루타입니다.

    친구끼리 짝을 지어 토론을 하고 서로 가르쳐주기를 하는 짝 하브루타입니다. 친구에게 수학적 개념을 설명하고 문제풀이과정을 친구에게 가르쳐주는 과정은 곧 자신이 학습한 내용을 인출하여 말로 설명하고 표현하는 과정입니다. 이렇게 말로 설명하고 표현하는 것은 바로 학습내용을 다시 한 번 더 자기화하고 머릿속에 체득하는 최고의 학습과정입니다. 학습한 지식을 반복해서 인출하여 말로 설명하는 공부가 학습내용을 오랫동안 기억하는 최고의 뇌과학적 공부방법입니다.

  • 친구와 토론하고 친구를 가르쳐주는 공부를 통해
    유투엠의 아이들은 서로 소통하고 공감하고
    협력하는 가치의 중요성
    을 배웁니다.

    친구와 토론하고 친구를 가르쳐주는 공부를 통해 유투엠의 아이들은 서로 소통하고 공감하고 협력하는 가치의 중요성을 배웁니다. 친구와의 하브루타를 통해 의사소통능력과 협업능력을 키워 미래 인재의 핵심역량을 갖춘 ‘협력하는 괴짜’로 성장할 수 있습니다.

짝 하브루타

  • 문제를 각자 푼 후 짝과 함께 서로 풀이방법을 토론하기

  • 먼저 문제를 해결하거나 교사의 첨삭을 받은 학생이 친구에게 설명하기

  • 학습한 내용을 다시 인출하여 머릿속에 각인하는 효과

  • 친구를 가르치면서 소통하고 협력하는 핵심역량 키우기